안질환

황반변성

눈의 중심시력을 담당하는 황반에 다양한 원인으로 황반부에 변성이 일어나는 시작장애를 말합니다. 방치하여 악화될 경우 실명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건성
습성

건성 황반변성

황반변성의 80~90%를 차지하며 망막하에 드루젠이라는 노란 침착물이 보이는 단계입니다. 지도상 위축이 발생되는 경우 외에는 크게 시력상실을 하지는 않지만 삼출성 황반변성으로 진행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습성 황반변성

삼출성의 경우에는 망막하 출혈이나 망막하액, 색소상피박리 등의 병변의 위치가 황반 아래 또는 황반에 바로 변하여 있는 경우에는 초기부터 시력저하가 나타납니다. 이러한 삼출성 황반변성은 시력 예후가 매우 나빠서 65세 이상 인구에서 실명의 빈도가 가장 높은 질환입니다. 삼출성 황반변성의 경우 전체 황반변성의 10~20% 정도를 차지하지만, 만일 삼출성 황반변성을 치료하지 않고 그대로 방치해두면, 시력이 빠르게 저하되어 많은 환자들이 진단 후 2년 내에 실명에 이르게 됩니다.

황반변성 시야 비교

정상시야
황반변성 시야

정상시야

황반변성 시야

황반변성 증상

황반변성 초기에는 글자나 선이 휘어져 보이게 되며, 조금 더 진행되면 사물의 중심이 까맣게 되어 보이지 않게 됩니다.

시야 왜곡

시력 저하

시야 소실

황반변성 자가진단

아래의 항목 중 해당되는 항목이 많다면 망막검진을 받아보세요.

  • 사물의 형태를 구별하기 어렵다.
  • 욕실의 타일이나 중앙선 등 선이 굽어보인다.
  • 책이나 신문을 읽을 때 글자에 공백이 생긴다.
  • 사물의 가운데가 검거나 빈 부분이 있다.
  • 물체가 왜곡되어 보인다.
  • 대비감(색 및 명암을 구별하는 능력)이 떨어진다.

황반변성 치료

황반변성은 조기 진단이 곧 치료의 시작입니다.
건성 황반변성은 대부분 시력에 영향을 주지 않으나 꾸준하게 경과 관찰이 필요하며,
습성 황반변성은 실명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빠른 치료가 필요합니다.

약물치료

망막 미세혈관 순환을 개선하는 약물을 사용하며
안약으로 눈에 바로 주입합니다.

유리체강내주사

혈관내피세포의 증식을 억제하고
망막 부종을 치료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레이저치료

망막의 혈액순환이 부족한 부분을 위주로 레이저를 조사하여
눈에 해로운 신생혈관이 가급적 생기지 않도록 하는
치료방법입니다.

더 이상 불편하지 않도록 근본적인 안질환 치료
이름
연락처
안질환 상담신청